전체 리스트

조용한 뼈도둑, 골다공증 예방하기

조용한 뼈도둑, 골다공증 예방하기

골다공증이란 뼈에서 칼슘과 무기질 등이 빠져나가 골밀도가 약해져 부러지기 쉬운 상태가 되는 것을 말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조사에 따르면 50대 이상 성인의 골다공증성 골절은 2008년 14만 건에서 2012년 21만 건으로 50%가량 급증했다. 인구 고령화로 골다공증 환자의 증가추세는 계속 될 것으로 보인다. ▣ 증상이 없는 조용한 뼈도둑 골다공증은 그 자체로는 증상이 없어 뼈가 부러지면서 골다공증을 발견하는 경우가 많다. […]

야외 활동하기 좋은 계절, 나에게 맞는 운동은?

야외 활동하기 좋은 계절, 나에게 맞는 운동은?

야외 활동하기 좋은 날씨에 마라톤, 걷기 등 운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무리한 운동은 건강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으므로 자신의 몸 상태에 맞는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 ◇ 무리하지 마라, 마라톤 마라톤을 할 때 욕심을 내서 처음부터 무리하게 달리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 자신의 체력과 능력에 맞게 달리면서 레이스 중 휴식을 자주 취해야 한다. 달리기를 […]

아침에 챙겨먹으면 좋을 줄 알았던 음식의 반전

아침에 챙겨먹으면 좋을 줄 알았던 음식의 반전

바쁘고 피곤한 현대인들은 아침 식사 대용으로 고구마, 바나나 등을 챙겨먹는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건강에 좋다고 믿는 아침 대용 음식들이 빈속에 먹으면 되레 악영향을 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 공복에 먹으면 독이 되는 음식들 고구마는 달콤한 맛과 포만감이 커 식사 대용으로 찾게 되는 음식이다. 하지만 고구마에 포함된 아교질과 타닌 성분 때문에 공복에 먹으면 위산이 과다 […]

여름이 훑고 간 자리에 기미, 주근깨만 남아… 예방법은?

여름이 훑고 간 자리에 기미, 주근깨만 남아… 예방법은?

뜨거운 여름이 지나고 가을이 오고 있다. 강한 자외선이 훑고 지나간 피부에는 기미, 주근깨, 잡티가 남는다. 특히 여름 휴가로 인해 야외활동을 많이 한 사람이라면 그 고민은 더욱 깊다. 거뭇거뭇한 피부 색소 질환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는 요즘이다. ◇ 기미, 잡티, 주근깨… 차이는? 기미는 남성보다 여성들에게서 많이 생기며, 갈색, 회색 등의 다양하고 불규칙한 모양을 가지는 질환이다. 주근깨는 […]

더워서 무심코 들이킨 음료수, 건강의 적?

더워서 무심코 들이킨 음료수, 건강의 적?

무더운 날씨에 마시는 한 잔의 시원한 음료는 더위로 지친 몸에 활력을 주는 것 같다. 하지만 이런 음료들에는 당분, 카페인 등이 함유되어 있어 지나친 음료 섭취를 주의해야 한다. 여름철 건강한 수분섭취에 대해 알아보자. ■ 청량한 탄산음료 속 당분 주의 어린이들이 많이 먹는 탄산·혼합음료에는 꽤나 높은 당분이 포함되어 있다. 당분이 있는 음료들은 혈당을 급격히 상승시켜 잠시 피로가 […]

눈도 화상 입어요! 여름철 눈 건강 관리법

눈도 화상 입어요! 여름철 눈 건강 관리법

뜨거운 태양 아래서 야외활동을 하기 전에 피부보호를 위해 자외선차단제를 바르는 것은 모두가 알고 있는 여름철 건강 상식이다. 하지만 여름철 눈 건강에 대한 인식은 부족한 상태다. 눈도 피부처럼 자외선으로 화상을 입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 자외선 장시간 노출, 각막 화상 위험 강한 자외선은 각막에 화상을 입힌다. 이를 광각막염이라 하는데 모래가 눈에 들어간 듯한 이물감과 가려움이 […]

장마철 건강 관리 어떻게 해야 할까?

장마철 건강 관리 어떻게 해야 할까?

우리나라 장마철은 평균 80~90%의 높은 습도를 보인다. 때문에 불쾌지수 상승은 물론 건강에 적신호까지 쉽게 올 수 있는 환경이 된다.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각종 질병을 일으키는 곰팡이, 세균, 바이러스의 활동이 활발해지기 때문이다. ■ 상한 음식으로 인한 식중독 주의 높은 온도에 습한 날씨는 음식 내 균의 증식에 최적화된 조건이다. 균들이 활발히 활동하기 때문에 짧은 시간에도 음식물이 상할 확률이 […]

나이가 들면 잠이 줄어드는 까닭

나이가 들면 잠이 줄어드는 까닭

나이가 들면 아침잠이 없어진다고 이야기하는 노인들이 많다. 실제로 노인들은 새벽부터 활동하는 경우가 많다. 잠을 자는 동안에도 자주 뒤척여서 수면의 질이 떨어지게 되고, 자고 일어나도 개운하지가 않다. 왜 그럴까? ■ 뇌의 노화로 인한 수면 패턴의 변화 그 이유는 뇌의 노화 때문이다. 수면과 각성을 담당하는 뇌의 시상하부가 노화되면서 생체리듬 조절 능력이 떨어지는 것이다. 그래서 수면패턴이 불규칙해지고, 깊은 […]

‘내가 뭘 가지러 왔더라?’, 치매가 의심된다면

‘내가 뭘 가지러 왔더라?’, 치매가 의심된다면

물건을 가지러 방으로 들어간 순간 ‘내가 뭘 가지러 왔더라?’ 해본 경험이 누구나 있을 것이다. 가끔이면 실수로 넘어가지만 그 빈도가 잦아지면서 혹시 내가 치매는 아닐까 고민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건망증과 치매를 구분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 건망증과 치매 구분법 건망증은 사건의 일부를 잊는 증상으로 인지능력에는 크게 영향을 미치지 않는 증상이다. 어떤 일을 기억을 못하더라도 […]

당신이 치실을 꼭 사용해야 하는 이유

당신이 치실을 꼭 사용해야 하는 이유

하루 세 번 양치질을 제대로 하지 않으면 충치는 물론 입냄새, 치석, 잇몸 질환 등 다양한 질환이 발생한다. 하지만 아무리 꼼꼼하게 양치질을 해도 치아 사이에 낀 미세한 음식물 찌꺼기를 제거하는 것은 어렵다. 칫솔이 닿기 어려운 치아 사이에는 치실을 이용하여 이를 닦아 주는 것이 좋다. ▣ 치실이란? 치실은 여러 개의 얇은 실로 이루어진 실을 치아 사이에 넣어 […]

<< < 1 2 3 4 5 6 7 8 9 10 >>